넷플릭스의 가장 큰 영향

넷플릭스가 우리나라에 진출한지 아주 조금 지났네요.

그런데 우리나라 법이 워낙 복잡하고
귀에 걸면 귀걸이, 코에 걸면 코걸이식이 많아서
넷플릭스에서는 가장 확실한 작품만 먼저 번역해서
국내 ip에서 볼 수 있게 하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영향이 어마어마한 것 같습니다.

첫째, 은퇴했던 배우까지 전부 복귀……
연기를 할 수만 있다면 누구든 배우가 필요한 상황이 되어가는 듯하네요.
앞으로 한동안 그렇겠죠.
넷플릭스가 등장하기 전까지
우리나라 방송계 시스템이 얼마나 고인물이었는지
잘 보여주는 예인 것 같네요.

둘째, 한국 드라마의 시즌제화….
예전부터 미드 시즌제로 보아왔지만, 확실한 건 시즌제는 재미가 덜하다는 겁니다.
제작진은 다음 시즌을 잇기를 원하기 때문에
결말을 제대로 맺질 못하기 때문이라 생각합니다.

ps.
<지정생존자>는 한국버전이 미국버전보다 재미있네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