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정…..

준비가 안 됐다는 것은 그것은 정말 열망하지 않는 것이다.

예전에 어떤 교육을 받으면서… 나에 대한 글을 쓰고서 다른 분이 발표하는 것을 들으면서…
내가 어느새 준비가 다 되어간다는 것을 깨닫게 됐습니다.

역시 준비를 한다는 것도… “준비를 한다”는 것의 의미가 무엇인지 깨닫는 것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이런 기록을 남긴 것이 벌써 3년 전이다. 3년간 정말 많은 일이 있었고, 나 또한 많이 변했다.

얼마나 어떻게 변했을까? 그건 내 주변 사람들이 더 잘 알테고….
아무튼 결과적으로…. 열망하는 것 자체만으로 준비가 다 됐다는 것이 아님을 그 이후로 깨닫게 됐습니다.

그래서… 이제는 준비가 되었는가?
이제는 확신이 서지 않네요. ㅜㅜ

하지만 그래도 갈 길을 가긴 해야겠습니다. ㅎㅎ

2 thoughts on “열정…..

  1. 갈 길을 가실 때에는 발자국을 조금 남겨주세요. 그래야 다른 분들도 잘 따라가겠지요?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