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랄비 CrossAction COMPLETE7 칫솔을 먼저 사용해보며

이번테 테스트를 하는 오랄비 상품은 제가 약 네 번째로 사용해보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최근 사용하던 제품도 오랄비 제품이었습니다. 오랄비 상품을 매장에서 주욱 둘러보고 있자면 칫솔에 재미있는 아이디어를 상품화하는 회사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비록 운동화를 빨 때 사용할만한 솔이 다 벌어진 칫솔의 솔은 가지런하고 뻣뻣한 것이 제격이지만 우리 입은 운동화보다 훨씬 복잡하게 섬세하므로 여러가지 다양한 시도를 통한 시도는 바람직하다고 생각합니다.

Oral-B CrossAction COMPLETE7 (부드러운 모 35Compact)

이 제품의 포장지에는 총 7가지 기능에 대해서 설명해 놨습니다.

1. 닦기 어려운 부분의 플라그까지 제거
2. 잇몸 건강 증진
3. 치아와 잇몸 사이까지 세정
4. 치앞면의 착색 제거
5. 혀 세정기 사용시 구취를 유발하는 혀위의 세균 제거
6. 잇몸 마사지
7. 치아와 잇몸에 부드럽게 작용

제품을 받아봤을 때 첫번째로 눈에 띄는 점은
1. 엇갈린 모
2. 다양한 모의 길이
3. 모 양측면에 만들어진 고무기둥
4. 손에 착 달라붙는 손잡이
5. 모 뒷면의 돌기
였습니다.

엇갈린 모는 직접 사용해보면 생각보다 특이한 점은 아니라는 것을 느끼게 해줍니다. 칫솔을 왕복운동하면서 사용하기 때문에 엇갈리게 만든 것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다양한 모의 길이가 실질적으로 양치질을 할 때 필요한 것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모의 길이가 다양할 때 긴 것이 치아 사이를 잘 닦아주더라구요. 제 치아가 워낙에 특이하게 생겼기 때문에 더더욱 그렇습니다. (제 구강구조는 치과의사가 보고 신기해 했을만큼 특이합니다. ㅜㅜ 덕분에 관리도 엄청 힘들다는….)

정말 특이한 것은 모 양측면에 만들어진 고무기둥인데 사용해본 바로는 다음의 역할을 하는 것 같습니다.
우선 칫솔의 모가 입의 혀나 볼에 닿는 것을 막아줍니다. 이 제품을 받은 뒤에 사용하기까지 거의 열흘을 사용하지 못한 이유가 제 입 속에 헤진 부분이 생겨서 많이 아팠기 때문입니다. 제가 어렸을 때 입이 자주 헤져서 고생을 상당히 자주 했었습니다. 하지만 대학에 입학한 뒤에는 입이 심하게 헤진 적은 거의 없었는데 정말 오래간만에 입이 심하게 아파서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었답니다. ㅜㅜ 입이 아픈 상태에서 사용해보면 그 느낌이 제품 사용기에 섞이게 될 것 같아서 나중으로 밀어두고 있던 것이죠. 그러다가 어느정도 입이 다 낫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상당히 괜찮아진 뒤에 이 제품을 뜯어서 사용해 봤습니다. 생각보다 고무기둥이 헤진 곳을 보호하는데 효과가 있더군요. 입이 헤지거나 혓바늘이 자주 돋는 분들에게 좋을 것 같습니다. 어렸을 때 이런 제품이 있었다면 참 좋았을텐데…. 제가 제품이 크게 소용이 없어지면 개발되는군요. X세대의 가장 큰 피해라고나 할까요? ㅜㅜ
고무기둥의 효능은 치료효과라거나 하는 것에 있는 것 같지는 않고 아픔을 좀 감소시켜주는 효과와 상처가 입안에 나지 않도록 해주는 효과인 것 같습니다. 예방효과라고 할까요? 하지만 고무기둥 덕분에 입안에서 느껴지는 느낌은 더 자극적으로 느껴집니다. 사실상 입안의 감각 정도라면 얇은 칫솔모 정도로는 우리가 접촉을 느끼기 힘들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또 한 가지, 칫솔을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닦는 동안 잇몸에 자극을 좀 줄여주는 것 같습니다.

손잡이 모양이 참 마음에 들더군요. 보통 양치질을 할 때 칫솔을 위아래로 조금씩 돌리면서 사용하잖아요. 그런데 일반 칫솔의 손잡이는 칫솔의 움직임에 맞춰서 방향을 회전시키기가 힘듭니다. 그런데 이 제품은 손잡이가 적당히 둥글고, 굴곡이 손가락 위치에 적당하기 때문에 여러모로 편했습니다.
간가지 건의할 점이 있다면 오른손잡이용과 왼손잡이용으로 따로 만들어주면 더 좋지 않을까 하는 점입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그 외에 칫솔 뒷쪽의 모양 등은 거의 영향이 없어 보였습니다. 왜 만든 것인지 잘 모르겠구요. ^^;;; 설명에는 이 모양으로 혀를 청소할 수 있다고 되어 있는데….^^;
칫솔을 처음 사용할 때 입안에서 나는 그 생소한 느낌이랄까… 그런 느낌도 상당히 완화된 것 같습니다. 화학물질들 때문에 이런 느낌이 드는 것 같은데….. 물론 어떤 타사의 칫솔 제품 중에는 그런 느낌이 아예 없는 경우도 있었기 때문에 조금 더 보완해야 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또 고무기둥 때문에도 약간 생소한 느낌이 드는데, 고무풍선을 이에 비비는 그 느낌이랄까 아무튼 그런 부분에서 문제가 있어보입니다. 그런 느낌이 강한 것은 아닙니다만 그래도 고무기둥 재질을 개선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게 합니다. 그 느낌을 좋아하는 분들이 사실 별로 없잖아요.

결론
이 칫솔을 받아서 많이 사용해보지는 못했지만 다음은 확실히 말해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입에 병이 많은 분들은 꼭 사용해 보세요. 혓바늘, 입헤짐 등등… 상당히 완화시켜 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런 병에 취약한 제가 어렸을 때 같은 아동들이 많을 것 같은데 아동용이 따로 나온다면 충분히 사용해볼만한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러나 입안에서 칫솔의 느낌을 중요시하는 분이시라면 사용하지 않으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본문에서 말씀드렸지만 약간 고무풍선같은 느낌, 좀 더 자극적인 고무기둥의 느낌이 들기 때문입니다. (물론 습관이 되면 괜찮아지겠지만~ ^^)

그 이외에 잇몸 마사지 기능, 혀 세정기능 등에 대해서는 더 많은 사용을 해본 뒤에 이야기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 때 또 한 번 글을 쓰게 될런지 모르겠습니다. 나중에 기억하느냐가 문제가 될듯. ^^

※ 이 글은 Oral-B로부터 상품을 시판하기 전에 제공받아 사용해본 뒤 작성된 글입니다.

2 thoughts on “오랄비 CrossAction COMPLETE7 칫솔을 먼저 사용해보며

  1. 안녕하세요? 기억하실 지 모르지만, 인터넷 AV 웹진 하이파이넷 hifinet.co.kr의 운영자입니다.

    그런데 윗 글을 보고 작은 선인장님께 제가 수입하는 뉴질랜드 프로폴리스 치약 리뷰를 부탁드리고 싶어졌어요.

    아래 한 번 읽어보시고 잠깐 검토해주셔요.

    제가 식약청 수입 신고하고 들여와서 올가, GS 홈쇼핑 같은 유명 판매처에서 판매하는 제품이고요.
    GS이숍에서는 치약 80개 중에 가장 잘 나가는 상품이랍니다.
    검색해보시면 가장 상위에 뜹니다.

    그렇지만 아직 잘 모르는 분들이 많으셔서요…
    맘스 홀릭과 코스인사이드 두 곳 커뮤니티에서 지금 체험 행사 이벤트 진행 중입니다.

    작은 선인장님께서 써보시고 괜찮으시면 후기를 써주시고요.

    이곳 블로그를 자주 방문하시는 손님들 중에 다시 10분 정도 신청을 받아서,
    제가 증정할 수 있도록 해주시고요.

    그 분 들 중에서 후기를 남겨주신 분은 트랙백을 작은 선인장님 블로그에 남겨주시고….
    우수 후기를 작성한 블로거를 선정하셔서 다시 그 분께서 새로운 신청자 10분을 받는 릴레이 식으로
    진행하면 어떨까 합니다.

    우수 후기 선정 후에는 작은 사례로 5만원 백화점 상품권을 보내드리겠습니다.

    코스인사이드
    http://www.cosinside.com/project/index.html?mode=view&no=64&type=1

    맘스홀릭
    http://cafe.naver.com/imsanbu.cafe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