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시 음성 표기에 대해 아시는 분 계시나요?

제가 작년에 볼리비아 오루로에서 우유니로 가는 버스에 탔을 때 있었던 일입니다.
버스에 한국인은 저 혼자고, 스페인어는 물론이고 영어도 잘 못해서 거의 의사소통이 안 되었기에
그냥 아이패드에 들어있던 팟캐스트를 들으며
아이패드에서 쓰던 글을 고치거나 갖고 갔던 책을 읽거나
때로는 졸거나 하면서
심심하게 가고 있었습니다.

근데 옆자리에 앉은 아저씨가 한국인이냐고 묻더라고요.
(제 아이패드나 책 같은 것에서 한글을 봤겠지요.)
그래서 그렇다고 했더니
자기들은 칠레에서 관광왔는데, 자기 딸이 한국가수를 좋아한다며 와서 인사해도 되겠냐고 묻더라고요…. (응? 왜?)
(여기에서 잠시 이런저런 이야기를 했는데, 아마도 칠레에 있는 대학교 교수 같은 분이셨나봐요.)
아무튼 그래서 된다고 했더니, 처음에는 중학생쯤으로 보이는 딸이 와서 이것저것 물어서 아는 건 답해줬죠.
당연히 서로 말이 안 통하니 금방 이야기거리가 떨어져 자리로 되돌아갔고….
잠시 뒤에는 초등학교 4 학년쯤 돼 보이는 아들이 왔어요.

근데 진짜 신기했던 아들…
인사 같은 몇 가지 말이 한국어로 뭐냐고 물어봐서 대답해주고, 종이에 써달라기에 한글로 써줬더니 아들이 그 종이에 뭔가를 적더라고요.
무슨 수학기호처럼 물결무늬, 점, 직선 같은 걸 점문자처럼 위치를 위아래로 옮겨가며 섞어서 적더라고요.
무슨 암호문처럼 도무지 알아볼 수 없더군요….^^;
그걸 다 적은 뒤에, 자기가 적은 걸 보며 읽었는데
정말 신기하게도 발음이 너무나 정확했어요.
보통 언어 사이에서는 음가가 달라서
듣자마자 반복해도 그대로 따라하기가 무척 힘들잖아요.

아들이 적은 표기체계가 무엇이었는지 궁금합니다.
혹시 아시는 분 계신지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