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년이라는 시간차이….

처음 왔을 땐 다른 사람들 이야기를 주워듣기 바빴는데, 이젠 이야기해줘야 할 위치에 선 것 같은 느낌……

하~~

다만, 6 년의 시간은 아무래도 현실과 괴리감이….

ps.
화폐를 새로 만들었단다. 그래서 받는 돈의 절반은 완전히 새것이다.

댓글 남기기